움벨트의 김인건, 박상준, 손어진이 작업한 책이 단행본으로 발간되었습니다.

[모두를 위한 녹색정치]🌱🪴🌳
저자: 김인건, 박상준, 손어진
출판사: 열매하나 / 발행일: 2024년 01월 31일 / 19,000원

세 저자들은 책을 통해 2020년 창당 40주년을 맞은 독일 녹색당이 지난 40여 년 간 독일 정당 정치와 독일 사회의 변화 과정에서 어떤 발전 과정을 겪었고, 독일 사회에 어떤 영향을 미쳤는지 주목했습니다. 한국 사회에서도 시사점이 큰 기후위기, 사회정의와 평등, 평화, 여성, 성소수자, 난민, 농업, 환경, 민주주의 등의 주제를 통해 녹색당이 어떤 녹색 정책을 추진해왔는지 살펴보았습니다.
이를 통해 독일 녹색당이 그 동안 독일을 더 민주적이고, 더 생태 친화적이고, 더 인도주의적 나라로 만드는데 기여했으며, 독일 사회의 진보적인 제도와 인식 발전을 이끌며 <모두를 위한 정치>를 해오고 있는 것을 조명하고자 했습니다.

구입처 (2월 셋째주 또는 넷째주에 전국 주요 서점에서도 만나볼 수 있어요)
-알라딘: https://www.aladin.co.kr/shop/wproduct.aspx?ItemId=333595100
-교보문고(인터넷): https://product.kyobobook.co.kr/detail/S000212231837
-예스24: https://www.yes24.com/Product/Goods/124899077

목차
들어가며
1장 기후보호 정책 : 기후 정치의 딜레마
2장 사회-생태적 시장경제 정책 : 기후 문제는 경제 문제
3장 노동 및 사회 정책 : 시민급여, 실업급여, 연금개혁
4장 여성 정책 : 권리는 동등해야 한다
5장 환경 정책 : 반핵운동에서 탈핵 완수까지
6장 평화외교 정책 : 반전에서 인권으로
7장 다문화 난민 정책 : 무지갯빛 경계 너머
8장 농업 정책 : 모두를 위한 농업 전환
9장 유럽연합 정책 : 유럽연방이라는 이상
10장 정당 내 민주주의 정책 :아래에서부터, 모두를 위해
부록_독일 정치와 녹색당

저자들의 말
“독일 정치의 주역으로 성장한 지금의 녹색당 뒤에는 부침을 거듭하며 발전해 온 40여 년의 역사가 있다. 1980년 창당한 녹색당은 제도권에 대한 저항의 상징이었고, 기성 정치 체제에 대한 도전이었다. 환경 보호와 탈핵, 평화, 제도권 정치의 개혁을 요구하는 시민사회의 지지를 모아 연방의회에 등장한 녹색당은 독일의 정치 지형을 바꾸어 놓았다. 사민당, 기민/기사당 연합, 자민당의 공고한 3당 체제는 흔들렸고, 환경 분야를 독일 정치에서 빠질 수 없는 중요 의제로 부상시켰다. 이러한 정치적 변화가 이후 독일의 환경 정책 발전에 구조적인 밑거름이 되었다.”

“녹색당이 독일 사회에 자리잡는 동안 독일 사회와 녹색당은 상호 작용 속에서 변화를 겪었다. 독일 제도권 정치의 원심력 속에서 녹색당은 내부적으로 현실주의 분파와 근본주의 분파 간의 격렬한 갈등을 겪었고, 점차 현실주의 정치 세력이 당의 중심을 차지한다. 다른 한편에선 독일 정치와 사회가 녹색당의 방향으로 조금씩 변해왔다. 탈핵은 좌파적인 사민당조차 반대하는 급진적인 주장이었지만, 녹색당 등장 이후 사민당은 물론 전통적으로 핵발전을 지지해 온 기민/기사당 연합도 결국엔 탈핵을 받아들여 2023년을 기점으로 독일은 완전한 탈핵국가가 되기에 이른다. 또한 1986년 녹색당이 도입한 여성할당제는 다른 정당들이 여성의원의 비율을 높이는 데 영향을 주었다. 독일 사회의 진보적인 제도와 인식 발전에 있어서 녹색당의 기여는 분명하다.”

“(이 책은) 지난 40여 년간 독일 녹색당이 정당 정치와 독일 사회의 변화 과정에서 어떤 발전 과정을 겪었고, 나름의 영향을 미쳤는지 설명하려 했다. 그리고 이를 한국 사회에도 시사점이 큰 기후위기, 평화, 여성, 성소수자, 난민, 농업, 환경 등의 주제를 통해 살펴보고자 했다.”  -저자 김인건, 박상준, 손어진 

“우리 사회에서 녹색당이나 환경문제가 자주 언급되고 있기는 하지만, 실제로는 그에 대해 우리는 잘 모르거나 알더라도 피상적 수준에 그치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독일 녹색당의 역사와 다양한 정책을 자세 하게 소개하는 이 책은 한국 녹색당을 포함한 여러 정당이나 정치인은 물론, 점점 더 황폐해지는 지구의 미래를 걱정하는 모든 이에게 필독서가 될 것이다.”  -조성복(독일정치연구소장, 『독일 정치, 우리의 대안』 저자)

추천의 말
“우리 사회에서 녹색당이나 환경문제가 자주 언급되고 있기는 하지만, 실제로는 그에 대해 우리는 잘 모르거나 알더라도 피상적 수준에 그치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독일 녹색당의 역사와 다양한 정책을 자세 하게 소개하는 이 책은 한국 녹색당을 포함한 여러 정당이나 정치인은 물론, 점점 더 황폐해지는 지구의 미래를 걱정하는 모든 이에게 필독서가 될 것이다.”  -조성복(독일정치연구소장, 『독일 정치, 우리의 대안』 저자)


0개의 댓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